암보험 보험용어 

피부에 콜라겐이 좋다고 해서 콜라겐을 알아보시는 분이 많은데요.
콜라겐이란 동물의 뼈나 피부에 존재하는 성분으로 경단백질의 일종입니다.

콜라겐이 풍부한 식품을 자주 드시게 되면, 피부가 촉촉해지고 건강해진다고 많이 들어보셨을텐데요.


하지만 콜라겐은 음식을 통해 섭취하게 되면 흡수율이 낮은 편에 속하는데요.
그러므로 음식으로 드시는 것보다 화장품 등으로 바르는 것이 더 도움이 됩니다.

 

피부에 도움을 줄 때는 콜라겐이 함유된 식품이나 화장품을 사용하는 것도 좋지만, 물을 자주 드시는 것이 좋은데요.
또한 겨울철에 피부가 건조해질 때는 가습기 등으로 주변 환경의 습도를 유지시켜주는 것도 중요합니다.
 

암보험에 가입할 때는 여러 용어가 나오게 되는데요.

용어가 어려우신 분을 위해 암보험 용어에 대해 알려드리겠습니다.

 

암보험이 중요하다는 이야기를 많이 들어서 가입하려고 하는 분이 많은데요.

하지만 알 수 없는 단어가 많아서 제대로 가입할 수 있을까 걱정이 들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인터넷에서 쉽게 용어를 확인할 수 있으니 검색해보는 것이 좋은 방법인데요.

 

우선 암보험에서 사용하는 보험용어 중 가장 많이 보게 될 것은 갱신형과 비갱신형입니다.

갱신형은 보험 가입자의 건강상태나 보험사 상황에 따라서 보험료가 주기적으로 변동되는 상품을 말합니다.

반면에 비갱신형은 이것과 반대로 가입할 때 정해진 보험료가 만기까지 계속 이어지는 상품을 말합니다.

 

갱신형은 초기 보험료가 저렴하지만, 점점 비싸질 수 있는 부담이 있는데요.

반면에 비갱신형은 초기 보험료가 비싸도 만기까지 보험료가 변하지 않는 특징이 있습니다.

두 유형 중 어떤 유형이 무조건 좋다고 할 수 없으므로 본인의 소득, 만기에 따라 적절히 선택하는 게 좋습니다. 

 

보장내용 중에서 원발암, 전이암, 2차암 등의 용어도 매우 헷갈릴 수 있는데요.
모두 같은 암을 말하는 것 같지만 조금씩 다릅니다.

원발암은 최초로 발생한 암을 말하는데요.
전이암은 새로운 원발암이 생긴 부위의 암세포가 다른 장소로 퍼져서 증식한 것을 말합니다.

2차암은 원발암, 재발, 전이와 상관없이 다른 장기에 새로 발생한 암을 뜻합니다.

 

따라서 이러한 용어의 차이점을 알아두어 암보험 가입시 제대로 된 가입을 하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합니다.